법무법인 한림 형장우 변호사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상담전화

02-597-0250

업무시간:
평일 am 09:00 ~ pm 18:00

FAX 02-597-0289

무료상담신청

- -
  

[자세히보기]

공인중개사의 중개행위의 범위는 어디까지인지...중개수수료를 줘야하는지..

요즘같이 아파트 값이 10억 원을 훌쩍 넘게 되면 중개수수료도 상당한 금액이 됩니다. 수 십 억 원을 하는 건물 같은 경우에는 중개수수료만 수 천 만원을 넘기도 하지요. 이 말은 중개사 입장에서는 자신이 중개를 다 해놓았는데 거래당사자가 다른 중개사를 통해 계약을 해버린다든지, 아니면 거래당사자들끼리 기존 중개사를 배제하고 직접 계약을 하는 경우, 위와 같은 상당한 액수의 중개수수료를 받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한다는 것을 의미하고, 따라서 이와 관련된 분쟁도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습니다.

중개사의 중개업무의 범위 등과 관련한 대법원 판결 두 개를 소개해보자면,

1. 중개행위에 해당하는지는 거래당사자의 보호에 목적을 둔 법 규정의 취지에 비추어 볼 때 중개업자가 진정으로 거래당사자를 위하여 거래를 알선·중개하려는 의사를 갖고 있었느냐고 하는 중개업자의 주관적 의사를 기준으로 판단할 것이 아니라 중개업자의 행위를 객관적으로 보아 사회통념상 거래의 알선·중개를 위한 행위라고 인정되는지 아닌지에 따라 판단하여야 한다(2012다102940판결).

2. 부동산중개인의 경우 계약의 체결을 중개하여 당사자 사이에 계약의 체결을 성사시켰을 경우에만 중개의뢰인에 대하여 그 중개수수료의 지급을 구할 수 있음이 원칙이고, 다만 예외적으로 중개행위로 매매계약이 거의 성사되기에 이르렀으나 중개의뢰인들이 중개수수료를 면할 목적으로 상호 공모하여 중개인을 배제한 채 직접 매매계약을 체결하였을 경우, 중개업자가 계약의 성립에 결정적인 역할을 하였음에도 중개업자의 중개행위가 중개업자의 책임 없는 사유로 중단되어 중개업자가 최종적인 계약서 작성 등에 관여하지 못하였다는 등의 특별한 사정이 있는 경우 등에는 이미 이루어진 중개행위의 정도에 상응하는 수수료를 청구할 권리가 있다(2007다12432판결).

등의 판결이 있는데요.

최근 선고된 1심 판결 중에는 70억 원 상당의 건물 매매계약과 관련해서 중개사가 매도인 측을 상대로 중개수수료 청구를 했다가 기각이 된 사례가 있었습니다. 금액이 저 정도되면 중개사와 의뢰인 사이에 중개수수료에 관한 약정이 어느 정도 존재해야 하는데 그런 약정이 존재하지 않았고, 중개사(원고)가 나서서 매수인 측과 접촉을 하기는 했지만 그것이 앞서 소개한 대법원 판결에서 말하는 '결정적인역할'은 아니었다는 등의 이유로 6-7,000만원에 달하는 중개수수료 청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았습니다.

이 사건에서 매수인 측을 중개했던 중개사가 받은 중개수수로가 5,000만원이 넘었는데요. 물론 중개행위가 생각보다 쉽지 않을 수는 있겠으나 아파트 중개행위도 그렇고 어느 정도는 '정형화'되어 있다는 생각이 드는 것은 어쩔 수 없는 것 같고 중개수수료율 자체가 지나치게 높은 것은 아닌지 생각해보게 됩니다.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20-02-13

조회수2

 
스팸방지코드 :

국회입법조사처 토론회 좌장으로 참석했습니다.

 최근 언론 등에서 아동성착취 영상 관련한 다크웹 사건이 많이 오르내리고 있습니다.이렇듯 최근에는 인터넷으로 성범죄가 많이 발생하고 있는데요.국회 입법조사처에서 이와 관련한 토론회가 있었고 여기에 좌장으로 참석을 하였습니다. 주중 낮시간이었음에도 많은 분들이 참석하여 열띤 토론의 장이 되었습니다.   토론회에 관해 많은 언..

Date 2019.11.11  by 관리자

상표권자와 판매지역 제한 약정한 통상사용권자로부터 제한지역 ..

상표권자와 어느 지역, 어느 수준 이상의 매장에서만 제품을 판매하기로 통상사용권 설정계약이 체결되어 있는 상태에서, 그 통상사용권자와 해당 제품 판매계약을 체결한 측이 위 제한된 매장 이외의 매장에서 제품을 판매한 경우, 판매자가 상표법위반에 해당하는지 여부가 문제된 사안에서 최근 대법원이 여러가지 사정을 종합적으로 고려해보면 상표..

Date 2020.02.13  by 관리자

공인중개사의 중개행위의 범위는 어디까지인지...중개수수료를 ..

요즘같이 아파트 값이 10억 원을 훌쩍 넘게 되면 중개수수료도 상당한 금액이 됩니다. 수 십 억 원을 하는 건물 같은 경우에는 중개수수료만 수 천 만원을 넘기도 하지요. 이 말은 중개사 입장에서는 자신이 중개를 다 해놓았는데 거래당사자가 다른 중개사를 통해 계약을 해버린다든지, 아니면 거래당사자들끼리 기존 중개사를 배제하고 직접 계약을 하는 ..

Date 2020.02.13  by 관리자

보험수익자로 지정된 상속인 중 1인이 보험사고 발생후 보험금청..

보험수익자로 지정된 상속인 중 1인이 보험사고 발생후 보험금청구권을 포기한 경우, 그 포기한 부분이 당연히 다른 상속인에게 귀속되지 않습니다. 상속인의 위 권리는 보험계약의 효력으로 당연히 생기는 것으로서 상속재산이 아니라 상속인의 고유재산이기 때문입니다.

Date 2020.02.11  by 관리자

자전거타고 횡단보도 건널때 꼭 끌고 걸어가세요....

서울중앙지방법원이 최근 선고한 판결의 사실관계입니다. 18년 6월 경 새벽 6시경 시흥시 어느 사거리에서 자전거를 타고 보행자 신호에 맞춰 횡단보도를 건너다가 화물차와 부딪히는 사고가 발행, 자전거 운전자는 병원 후송 후 3일 만에 사망. 망인의 유족이 가해차량 보험회사 상대로 손해배상청구소송 제기, 1심 - 1억 4,400여 만원 인정 과실비..

Date 2020.02.11  by 관리자

목줄을 차지 않은 채 횡단보도를 뛰어 건너던 강아지를 친 운전자..

목줄을 차지 않은 상태에서 주인과 떨어져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는 강아지를, 횡단보도 신호를 위반한 차량이 치어 강아지가 죽게 된 경우, 강아지 주인이 차량 운전자를 상대로 재산적, 정신적 피해를 배상하라는 소송을 제기했고 최근 1심 법원은 목줄을 채우지 않은 원고(강아지 주인)이 과실이 30%, 신호위반차량의 과실이 70%라고 판단하여, 250만원의 손..

Date 2020.01.16  by 관리자

베드민턴 경기도중 상대방이 강하게 친 콕에 반대편 사람 `눈`이 ..

흔히 축구나 농구 같이 신체접촉이 빈번한 스포츠에서의 신체부상은 손해배상책임이 부정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론 예외적인 경우도 있습니다만(특히, 초중고 등 학생들끼리의 축구 경기 등에서는 가해학생 부모의 손해배상책임이 인정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그러면 베드민턴은 어떨까요.... 얼마 전 선고되었던 민사사건에서 네트 가..

Date 2019.12.09  by 관리자

고속도로 옆 과수원에 과일이 잘 안자라면 고속도로운영자를 상..

최근 대법원에서는 재밌는(흥미로운) 판결이 하나 선고되었습니다.  바로 고속도로 바로 옆에 붙어 있는 과수원을 운영하는 쪽에서 고속도로 운영자 측을 상대로 전체 과수원 중 유독 고속도로에 인접한 과수에서 과일이 잘 자라지 않는데 이게 고속도로 매연,겨울에 쓰는 제설제 등으로 인한 것이니 그 손해를 배상하라는 소송이었습니다.  결..

Date 2019.12.03  by 관리자

보험사가 보험금을 돌려달라는 청구...

오랜 기간 보험료를 성실하게 납입하다가 정말 겪고 싶지 않았던 보험사고가 발생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당연히 보험사에 보험금 지급을 요구합니다. 보험약관에 해당하지 않는 보험사고라는 이유로 처음부터 보험금 지급을 거부하는 경우에도 보험사와의 분쟁이 발생하지만 여기서는 그런 경우 말고 보험금 지급이 이루어졌는데 보험사가 보기에 일부..

Date 2019.11.28  by 관리자

병든 남편 부양한 아내라도 '기여분'인정 안된다는 대법원 판결

여러 가족과 재산을 남기고 사망을 하게 되면 살아 있는 사람들(갖고)은 망인의 재산을 어떻게 나눌지를 놓고 이런 저런 이야기를 나누게 됩니다. 많은 경우 부모 중 생존한 한 분에게 재산을 넘겨드리기도 하고 별다른 분쟁이 없이 잘 이야기가 되는데, 그렇지 못하고 분쟁이 발생하는 경우도 굉장히 많습니다.  가만히 살펴보면 현재 60대 이상 부모세..

Date 2019.11.28  by 관리자

오랜기간 인근 주민들의 통행로로 사용된 땅 소유주의 건물신축..

며칠 전 법률신문에 나왔던 대법원 판결 내용입니다. 주택신축신청을 구청에 냈던 사람이 구청에서 이를 받아주지 않자 소송을 내서 1,2심에서 승소했습니다.그런데 대법원에서 2심 판결이 파기되었는데, 해당 토지의 법적 소유권은 원고에게 있지만 그 토지가 1975년 전부터 인근주민들의 통행로로 이용되어 왔기 때문에 만일 원고가 그 토지에 주택을 ..

Date 2019.11.23  by 관리자

`틱장애(투렛증후군)`도 장애인등록 받을 수 있어야 한다는 취지..

엊그제 각 신문 등 언론에 보도된 바와 같이 자신도 모르게 소리를 내거나 신체 일부분을 반복적으로 움직이는 ‘틱 장애’(투렛증후군) 환자도 장애인복지법의 적용을 받는 장애인이라는 대법원 판결이 있었습니다. 현행 장애인등록법과 시행령에 따르면 장애를 15가지로 분류하고 있습니다. 지체장애인, 뇌병변장애인, 시각장애인, 청각장애인, ..

Date 2019.11.12  by 관리자
  1    2   다음 페이지로 이동 마지막 페이지로 이동